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

제천시육아종합지원센터

검색
  • 커뮤니티
  • 보육뉴스
  • 커뮤니티

    보육뉴스

    [연합뉴스]증강현실 차례에 온라인 성묘까지…설 명절도 '언택트'

    페이지 정보

    작성자 관리자 댓글 0건 조회 50회 작성일 21-02-10 16:45

    본문


      증강현실 차례에 온라인 성묘까지…설 명절도 '언택트'02-10 12:38 

       [앵커]


      코로나19로 이번 설에도 귀향하지 않기로 결심한 분들 많으시죠.

      비대면 기술의 발달로 이제 실제 고향을 방문하지 않아도 가족들을 더 쉽게 만날 수 있게 됐는데요.

      차례와 성묘도 문제없습니다.

       

      소재형 기자입니다.

      [기자]


      부산의 한 아파트.

      증강현실 안경을 착용하자 수백 킬로미터 밖 강원도 원주에 있는 아들 가족의 모습이 아바타로 구현돼 생생하게 나타납니다.

      명절마다 주방에서 풍겨오던 음식 냄새도 옛말.

      상다리가 부러질 것 같은 차례상도 가상으로 마련돼 있습니다.

      <현장음> "아버지, 어머니 차례상에 저희가 절 두 번 할게요."

      명절에도 5인 이상 집합 금지 조치가 이어지며 온 가족이 만나기 어려워진 상황에서 증강현실 기술을 통해 멀리서도 만날 수 있게 됐습니다.

      <신정섭 / 부산광역시 부산진구> "직접 대면하는 것처럼 한 공간에서 서로 이야기하고, 손녀들이 그렸던 그림도 보고하니까 참 좋았어요."

      지난 추석에 이어 이번 설도 언택트가 대세입니다.


      한 조사에 따르면 이번 설 고향을 찾지 않겠다고 응답한 직장인은 전체의 2/3에 달했습니다.

      이런 가운데 온라인 성묘를 지원하는 서비스도 등장했습니다.

      설 연휴 기간 서울 등 전국의 승화원과 납골당이 일부 폐쇄되는 만큼, 비대면으로 성묘를 할 수 있도록 한 것입니다.

      가족들은 생전 사진과 추모 메시지, 영상 편지 등을 담아 고인을 기리는 추모관을 꾸밀 수 있습니다.

      한편, 이번 설 연휴 기간 이동통신 3사도 국민들이 온라인 설을 보낼 수 있도록 지원하기 위해 영상통화를 무료로 제공하기로 했습니다.

      연합뉴스TV 소재형입니다. (sojay@yna.co.kr)


     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: 카톡/라인 jebo23

      첨부파일

      댓글목록

     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      QUICK
      MENU

      재단소개

      재단사업

      공연/전시

      온라인문의

      공지사항

      질문과답변

      홍보관